청와대는 22일 일본에 대한 보건용 마스크를 지원하는 방안은 처음부터 검토한 적 없다고 직접 반박에 나섰다. 일본을 비롯한 해외 마스크 지원 방안에 대한 찬반 논란이 확산되자 잘못된 시그널을 바로 잡겠다는 의도로 풀이된다.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이날 오전 뉴시스와 통화에서 "정부가 일본에 마스크를 지원한다는 내용의 보도 이후 논란이 되고 있는데 그것은 전혀 팩트가 아니다"라며 "일본에 마스크를 지원하는 방안은 검토한 적이 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일본이 (우리 정부로부터) 마스크를 수입하겠다고 요구하거나 요청한 적도 없다"면서 "그런데 우리 정부가 선제적으로 나서 일본에 마스크 지원을 검토하겠다는 것은 어불성설"이라고 했다.


https://news.v.daum.net/v/202004221035273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