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지법 형사11부(조형우 부장판사)는 21일 살인 혐의로 구속기소 된 A(63)씨에게 징역 4년을 선고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2월 2일 오후 6시께 청주시 서원구에 있는 자신의 집 거실에서 수면제를 먹고 잠든 아내(61)를 질식 시켜 숨지게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아내의 치매 증상이 악화하고, 생활고가 심화하자 자식들에게 부담을 더는 주지 않으려고 이 같은 범행을 저질렀다는 취지로 진술했다.


https://news.v.daum.net/v/202004211100347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