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을 방문하고 귀국한 사람들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이 이어지고 있다.

서울 광진구는 관내 3번째 확진자가 된 구의1동 거주 30대 남성이 지난달 21일부터 이달 16일까지 이탈리아를 방문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19일 밝혔다.

16일 오후 3시 55분께 인천공항으로 입국해 공항 지하 1층 식당에서 아내와 식사한 뒤 오후 6시 50분께 공항버스 6705번을 타고 동서울터미널로 이동했다.


https://news.v.daum.net/v/202003190922225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