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을 가던 연인과 시비가 붙자 흉기를 휘둘러 남성 한 명을 숨지게 한 50대 남성이 구속됐다.

서울 용산경찰서에 따르면 A(53)씨는 지난 25일 오전 0시 55분께 용산구 효창동의 한 빌라 주차장에서 B(30)씨의 가슴 등을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살인 혐의로 A씨를 구속했다고 28일 밝혔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길을 가다 B씨와 부딪혀 시비가 붙자 근처 자신의 집에서 흉기를 가져와 범행을 했다. B씨는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결국 숨졌다. 당시 함께 있던 B씨의 연인 C씨도 폭행을 당해 골절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https://news.v.daum.net/v/202001281127185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