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이국종 아주대 경기 남부권역 외상센터장에게 유희석 아주대 의료원장이 욕설이 섞인 막말과 폭언을 한 사실이 공개된 것과 관련, 아주대 의대 교수회가 유 의료원장의 사과와 사임을 촉구하고 나섰다.

교수회는 16일 성명을 내고 “언어폭력은 사건의 동기나 그 이면의 갈등과 상관없이 그 누구도 해서는 안 되는 행동”이라며 “병원내의 고질적 문제인 물리적, 언어적 폭력, 태움 등을 막기 위해 솔선해 직장 내 괴롭힘을 막고 가해자를 처벌, 징계해야 하는 의료원의 최고경영자가 가해자라는 사실에 우리는 깊은 우려와 자괴감을 느낀다”고 밝혔다.


https://news.v.daum.net/v/202001161115294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