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춘재 연쇄살인 사건을 수사해온 경찰 수사본부 소속 직원이 숨진 채 발견됐다.

19일 경기 수원남부경찰서에 따르면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이춘재 연쇄살인사건 수사본부 소속 A 경위가 이날 오전 경기 수원시 권선구의 한 모텔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A 경위가 연락이 닿지 않아 모텔을 찾았다가 숨진 A 경위를 발견했다는 지인의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했다.

발견 당시 유서 등은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 경위가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자세한 경위를 파악 중이다.


https://news.v.daum.net/v/201912191259067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