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은 18일 이른바 울산 고래고기 사건과 김기현 전 울산시장 측근비리 의혹 등에 대한 특검 추진 여부를 오는 20일 당 최고위원회의에서 결정하기로 했다.

민주당 검찰공정수사촉구특별위원회 위원장인 설훈 의원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특위 회의 결과와 관련한 브리핑을 갖고 "울산사건 등에 대해서 특검을 할 수 밖에 없다는 결론을 내리고 최고위에 올려서 당이 특검을 추진하도록 강력히 요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설 의원은 "오는 20일 최고위가 열리면 특위의 결론이 보고 될 것이고 최고위에서 특별한 일이 없는 한 특검을 당론으로 결정할 수 있지 않나 생각한다"고 전했다.


https://news.v.daum.net/v/201912181214593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