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강서구에서 현직 경찰관이 피살된 채 발견됐다. 경찰은 최초 신고자인 피해자 지인을 긴급체포해 조사중이다.

16일 서울 강서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4일 서울 강서구 한 빌라에서 서울 소재 지구대에서 근무 중인 30대 경찰관이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주변 폐쇄회로(CC)TV 등을 확인 한 후 최초 신고자인 숨진 경찰관 친구를 피의자로 특정해 긴급체포했다.

https://news.v.daum.net/v/201912162231303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