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의 한 초등학교 야구 교실에 들어가 흉기를 들고 학생과 학부모를 위협하며 난동을 부린 남성이 야구 코치의 발차기에 제압당한 뒤 경찰에 넘겨져 구속됐다.

9일 서울 강북경찰서에 따르면 흉기 난동을 부린 남성 A씨에 대해 특수협박·폭행 등 혐의로 구속영장이 발부됐다.

A씨는 지난 6일 오후 9시10분께 강북구 미아동의 한 건물 지하에 있는 야구교실 연습장에 들어가 흉기로 학생과 학부모 등을 위협한 혐의를 받고 있다.


https://news.v.daum.net/v/201912090842497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