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해상자위대가 한국을 초청하지 않은 채 개최할 예정인 관함식이 태풍의 영향으로 무산될 가능성이 나오고 있다.

지난 9일 NHK는 오는 14일 가나가와(神奈川)현 남부 사가미(相模)만에서 열리는 관함식이 하기비스 때문에 중지되거나 축소될 가능성이 있다고 보도했다.

해상자위대는 14일 열릴 관함식에 앞서 12∼13일 이틀간 개최하기로 했던 함정 일반 공개 행사를 취소하기로 했다.


https://news.v.daum.net/v/201910100724123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