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김대중(DJ) 전 대통령의 서거 10주기인 18일 “김대중 전 대통령님은 재임 시절 최규하·전두환·노태우·김영삼 전 대통령 등 전직 대통령들과 찍은 한 장의 사진이 기억난다”면서 “정치보복은 없었다”고 문재인 대통령을 우회적으로 비판했다.

황 대표는 이날 서울 동작동 국립현충원에서 열린 김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도식 추도사에서 “그 장면은 우리 국민들이 갈망하는 통합과 화합의 역사적 상징”이라며 이렇게 밝혔다.


https://news.v.daum.net/v/201908181151143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