껴안자니 확장성 잃고 비박계 극렬반발…내치자니 총선이 '찜찜'

우리공화당 "한국당 의원들 달려올 것…우리가 보수통합"


내년 총선을 앞두고 '보수 대통합'의 밑그림을 그리고 있는 자유한국당이 우리공화당과의 관계 설정을 놓고 고민을 거듭하는 모양새다.

현재 한국당 내에서는 말 그대로 '대통합'의 취지에 맞게 우리공화당을 끌어안아야 한다는 주장과 중도 표심을 의식해 우리공화당과 거리를 둬야 한다는 견해가 혼재하기 때문이다.

한국당은 최근 '우리공화당과의 공천 연대설'을 강하게 부인했지만, 당 일각에서는 '총선을 앞두고 우리공화당을 손 잡을 대상으로 삼아야 한다'는 말이 꾸준히 나온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01&aid=00109874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