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85 댓글 9
Picture 1.png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인 설훈 의원(부천 원미을)은 26일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의 별명과 관련해 “‘나베’는 국민들이 붙인 것”이라고 말했다.

설 의원은 이날 YTN 라디오에서 “국민들이 알고 있기 때문에 오죽하면 한국당에는 친일파 어떻다, 이렇게 이야기를 하겠나”라며 “나경원 원내대표가 왜 ‘나베’입니까. 나베라고 별칭으로 부르는 이유가 뭡니까. 나경원+아베(신조) 이렇게 되는 것 아니겠나”라며 이 같이 말했다.

설 의원은 “거기에 대해서 자숙하고, 자신이 자위대 행사에 왜 갔습니까”라며 “보도를 보니까 자신은 몰라서 그랬다, 초선 때 몰라서 그랬다. 초선 때, 정당 세계에 들어와 있는 사람이면 누구든지 그렇게 갔을 때는 친일파라는 레테르를 받을 수밖에 없다는 걸 누가 모릅니까, 다 안다. 알면서도 했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후략)


https://news.v.daum.net/v/20190727070142371


  • 골드애플 2019.07.28 23:02
    알고 갔으면 민족반역자이고
    모르고 갔으면 똥멍청이이고
    근데 백퍼 알고갔지
  • 토이푸들 2019.07.28 23:28
    그거 한번으로 그러겠냐며 ㅋㅋ
    모르고간것이라도 문제많지
  • 배춧잎만원 2019.07.28 23:43
    나베 알고 있구나
    알았든 몰랐든 잘못 맞지 죄송하다 말 한마디를 못해서 ㅉㅉ
  • 올리브잎 2019.07.29 00:10
    알고 갔지 시민단체에서도 가지 말라고 알려줬는데
    다만 자국의 행사 참여가 이렇게 크게 될 일이라는 걸 몰랐다는 거겠지
  • 약맛김밥 2019.07.29 01:04
    아니 국회의원이 어디 참석할때는 무슨 행사인지는 물어는 보고 가는게 상식 아닌가...상식이 없다는걸 자랑하고 싶은건 아닐거곸ㅋㅋ
  • 후아리 2019.07.29 01:19
    괜히 나베냐
    정대협에서 참석하지 말아달라고 공문까지 보냈다던데... 다 알고 간거지
  • 홀리홀리 2019.07.29 01:29
    이거 간다고 말나왔을때 시민단체에서 반대했었음 나베가 절대 모를수가 없지
  • 노란돌고래 2019.07.29 01:40
    모르고 갔을리가 없지 ㅋ 일본인인데
  • 너무더워여 2019.07.29 01:48
    모르고 갔을리가ㅋ
    시민단체와 정대협에서 참여하지 말아달란 공문도 다 보냈고 그때 정대협위원장이
    나베 앞에서 가지말라고 말리는 영상도 있던데 뭘 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67465 윤상현 "文정부, 日과 싸우는 척하며 우리 내부 싸움 몰아가" 12 홀리홀리 2019.07.29
67464 자유한국당 의원총회.. 망해가는 당의 현주소 13 후아리 2019.07.29
67463 황교안, 미·중·일·러에 '한반도 안보 서한' 검토 14 후아리 2019.07.29
67462 대안 없는 황교안…“청와대 발표문 조율 때 보고만 있었다” 9 약맛김밥 2019.07.29
67461 결식아동에 지급할 ‘급식카드’를…1억 넘게 펑펑 쓴 공무원 5 올리브잎 2019.07.29
67460 호주방송 '도쿄올림픽은 안전하지 않다' 9 골드애플 2019.07.28
» 설훈 "나경원, '나베'는 국민이 붙인 것.. 자위대 행사 모르고 갔겠나" 9 궁금한게넘많아 2019.07.28
67458 3.1 운동 당시에 있었던 자제단 10 나이원 2019.07.28
67457 '맹승지 성관계 동영상'을 신고하러 간 개그우먼 맹승지에게 벌어진 일 12 더위먹은푸우 2019.07.28
67456 토착왜구 자유당이 하고 있는짓 9 허튼소리 2019.07.28
67455 최저임금 인상에도 지난해 자영업 폐업률 감소..11% 역대 최저 10 다소가레 2019.07.28
67454 이문열 "이대로는 정권교체 가능성 없어 보인다. 절망적이다" 9 모자리나 2019.07.28
67453 조국, 靑 떠난 뒤 다시 對日여론전..조선·중앙 일부 보도 반박 5 바보곰돌이 2019.07.28
67452 한국당, '패스트트랙' 소환 불응 언제까지…강제수사 가능성도 3 행복은내안에 2019.07.28
67451 헌재 "국가가 사립유치원 회계기준 결정 정당"..합헌 결정 11 따봉돈까스 2019.07.28
67450 광주수영대회 참가 외국 선수 성추행 혐의로 긴급체포 코코루쿠 2019.07.28
67449 고유정, 체포 당시 "왜요?"..."'시신 찾았느냐'라고 물어본 것" 10 비너그리파 2019.07.28
67448 사상 첫 추경 무산론 '솔솔'..95일째 공회전, 청년예산도 '바닥' 17 아기새야 2019.07.28
67447 자유한국당 "추경 해줄테니까 일본 수출규제 100대 예상품목 정보 공유해달라" 17 헷럽송 2019.07.28
67446 나경원 "조국, 대한민국을 위해 통치권력에서 떠나달라" 13 마리골드 2019.07.2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778 779 780 781 782 783 784 785 786 787 ... 4156 Next
/ 41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