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가 일본의 대(對)한국 수출규제 조치로 촉발된 한·일 양국의 극단 대립과 관련해 “(일본 정권이)문재인 정부에 친북·친중, 반미·반일 프레임을 씌우고 있다”고 말했다.

문 특보는 지난 18일 경기 남양주시에서 김한정 더불어민주당 의원 주최로 열린 토크콘서트에 참석해 “그들(일본 보수세력)은 문 정부를 ‘혁신 정권’이라고 하는데, (일본에서)‘혁신 정당’이란 사회당과 공산당을 의미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https://news.v.daum.net/v/201907210501139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