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 25일 “자유한국당은 공존의 길을 외면하고 오만과 독선, 패망의 길을 택했다”며 “민주당은 (한국당과) 타협할 수 없다”고 밝혔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원내대책회의 모두발언에서 “(한국당은) 합리적 보수로 나올 수 있는 일말의 가능성을 걷어차고 가짜 태극기세력과 소수 강경파의 극우 맹동주의에 말이 묶였다”며 “(전날 합의안 거부는) 의회주의에 대한 폭거이자 국민에 대한 배신”이라고 목청을 높였다.

그러면서 “시간이 지나면 아무 일 없었다는 듯이 새로운 협상이 가능할 것이라는 생각은 꿈도 꾸지 마시라”며 “어느 누구도 이 상황을 방치하고 용납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https://news.v.daum.net/v/201906251037384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