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정무비서관 청원 답변, "이젠 국회에 답해야 할 때…계류중인 국민소환법 완성돼야"

국회의원을 중도 사퇴시킬 수 있는 이른바 국민소환제를 도입하라는 국민청원에 청와대가 국회의원만 국민소환제가 없다는 것을 납득하기 어렵다며 계류중인 국민소환법을 완성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청와대는 '국회의원 국민소환제'를 도입해달라는 청원이 지난 4월24일 시작돼 지난달 마감될때까지 21만명을 넘겨 청원 답변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청원인은 청원글에서 "더는 우리 아이들에게 지금의 썩은 정치를 물려주고 싶지 않다"며 "여전히 제왕적 권력을 유지하기 위해 국회 스스로 막고 있는 '국회의원 국민소환제' 도입을 청원한다"고 썼다.


https://news.v.daum.net/v/201906121158419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