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2 댓글 3
“(아시아나항공 회생을 위한) 실질적인 방안이 없습니다.”

채권단과 금융당국이 금호아시아나그룹의 아시아나항공 자구계획안에 대해 사실상 거부의사를 밝혔다. 앞으로 3년 내에 경영 정상화에 실패할 경우 아시아나항공을 팔겠다는 박삼구 전 회장의 회생안을 불과 하루 만에 돌려보냈다. 채권단 내에는 “추가로 자금을 지원하는 건 결국 오너 일가를 위한 것”이라는 부정적인 기류가 흐르고 있다.

11일 산업은행에 따르면 아시아나항공 채권단은 금호그룹이 자구계획안을 내놓은 전날 주채권은행인 산은 주재로 회의를 연 자리에서 “사재출연 또는 유상증자 등 실질적 방안이 없어 시장의 신뢰를 회복하기에는 미흡하다고 판단된다”는 결론을 내렸다. “모든 것을 다 내놓았다”는 금호그룹과 온도차가 크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1&oid=018&aid=0004351502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65308 WTO "韓 수입금지, 무역제한 아니다".. 위생분쟁서 1심 뒤집힌 건 처음 13 바밤바밤 2019.04.12
65307 황교안, 방미 준비 착수.. 트럼프 면담도 타진 14 후니훈잉 2019.04.12
65306 문대통령"조만간 남북회담 추진" 트럼프"北입장 조속 알려달라" 7 박의종 2019.04.12
65305 일본 외상, 한국에 "후쿠시마산 금수조치 철폐 계속 요구" 10 로맨스가필요해 2019.04.12
65304 '정부가 WTO 소송 손 놓고 있다' 가짜뉴스 퍼뜨린 한겨레 14 민트크린 2019.04.12
65303 YTN '고화질 원본' 최초 입수...김학의 얼굴 뚜렷 12 에라모르겠다 2019.04.12
65302 후쿠시마 수산물 수입관련 WTO 분쟁 과정 요약 17 잠이진리 2019.04.12
65301 후쿠시마 수산물 수입금지 유지될 듯…韓, WTO 분쟁 승소 14 언덕위에왕꽃 2019.04.12
65300 “소방차보다 빨리 달려온 강릉 공무원, '동물 1000마리' 살렸다” 10 덥다문닫자 2019.04.11
» "실질적 방안 없다"…채권단, 금호그룹 자구안 사실상 거부 3 그냥즐겨업 2019.04.11
65298 청와대, '강원 산불 문대통령 행적' 가짜뉴스 고발 10 날으는자전거 2019.04.11
65297 신채호 “이승만은 이완용보다 더 큰 역적” 8 반토막티켓 2019.04.11
65296 `성관계 영상 유출` 의사, 순천의료원서 2년간 버젓이 근무 3 저바다에누워 2019.04.11
65295 박근혜 정부 정보경찰, '세월호특조위 제압 문건' 만들었다 4 메롱씨티 2019.04.11
65294 "임신초기 낙태 금지는 위헌"..헌재, 66년만에 법개정 결정 17 크라운스테이크 2019.04.11
65293 실내 공기질 개선 '빌레나무' 초교→어린이집 확대 보급 8 잉여고슴도치 2019.04.11
65292 20억 벌고 입닦으려던 유튜버 `딱 걸렸네` 7 레몬맛올리브 2019.04.11
65291 아파트 계단서 여중생 집단성폭행..고교생 2명 구속 10 연두햇살 2019.04.11
65290 '말모이' 학자·이준 열사 아들..남북 모두 외면한 임정 인사들 4 한마음되어 2019.04.11
65289 [조선일보 사설] '부부동반 한미 정상회담'이라니 7 산소네 2019.04.1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51 852 853 854 855 856 857 858 859 860 ... 4121 Next
/ 4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