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 전 총리 “박 전 대통령 돕기 위해 수사기간 연장 불허” 발언에

민주당 “국정농단 공범 인정”, 민주평화당 “사실이면 직권남용”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수석대변인은 11일 자유한국당 유력 당권주자인 황교안 전 총리의 ‘박영수 특검 연장 거절’ 발언을 두고 “황 전 총리가 박근혜 국정농단의 공범임을 스스로 인정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홍 수석대변인은 이날 국회 기자회견에서 “귀를 의심케 하는 황교안 전 국무총리의 발언이 국민적 공분을 사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황 전 총리는 지난 9일 유영하 변호사의 폭로로 배박(배신한 친박) 논란이 불거지자 “(박근혜) 대통령이 그 어려움을 당하신 것을 보고 ‘최대한 잘 도와드리고자 했다. ‘그러니까 이 정도에서 끝내자’고 해서 수사기간 연장을 불허했다”고 밝혔다.


https://news.v.daum.net/v/20190211134740890?rcmd=rn&f=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