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활비 징역 6년, 공천개입 2년 실형
국고손실 혐의 유죄, 뇌물 혐의 무죄
국정농단 1심 징역 24년→32년으로

박근혜(66) 전 대통령의 국정원 특수활동비 및 공천개입 혐의에 대해 1심 법원이 20일 모두 실형을 내렸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2부(부장판사 성창호)는 이날 박 전 대통령의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뇌물 및 국고손실)·공직선거법 위반 혐의 선고공판에서 특활비에 대해 징역 6년, 추징금 33억원을 선고했다. 이어 공천개입 부분은 징역 2년을 선고했다.

이에 따라 박 전 대통령 형량은 국정농단 혐의 1심서 받은 징역 24년에 더해 32년이 됐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03&aid=00087167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