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1위 자동차부품 생산기업인 독일 보쉬(Bosch)사가 대구 기업과 함께 달성군 국가산업단지에 와이퍼 관련부품 생산공장을 설립한다.

 

 1일 대구시에 따르면 보쉬는 지역 자동차부품기업 경창산업과 'KB와이퍼시스템(주)'를 설립해 내년 9월까지 국가산단 6만6천여㎡ 터에 와이퍼 관련부품 생산시스템을 마련한다. 투자 규모는 2천여억원에 이른다. 2020년까지 매출 3천억원 달성할 계획이다. KB와이퍼시스템에 근무하는 인력은 700명 정도이고, 단계적으로 새 인력을 채용할 방침이다. 시는 오는 2일 시청 상황실에서 보쉬, 경창산업과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투자협약을 체결한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KB와이퍼시스템이 대구를 대표하는 글로벌 부품소재 전문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글로벌기업 유치에 더욱 힘을 쏟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