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05567bb782a732.jpg


쌍용자동차가 유럽 언론을 초청해 티볼리 시승행사를 가졌다고 28일 밝혔다.

 

 쌍용차에 따르면 이탈리아 휴양지 티볼리에 현지 시각으로 지난 27일 유럽 주요 자동차 기자단과  대리점 관계자 등 140여 명을 초청, 신차 발표 및 시승행사를 진행했다. 시승행사에 참여한 유럽 각국 기자들은 개발 초기부터 유럽 특성과 요구를 반영한 티볼리에 호평을 건넸으며, 유럽 소비자들게 브랜드와 제품 경쟁력을 각인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평가했다는 게 회사 설명이다.

 

 최종식 대표이사는 "티볼리는 쌍용차가 축적한 SUV 노하우와 한국의 장인정신을 구현한 글로벌 전략 제품"이라며 "티볼리 출시를 통해 글로벌 SUV 시장의 주역으로 나아가는 여정을 향한 큰 발걸음을 내딛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티볼리는 지난 21일 터키에서 출시 행사를 통해 선보인 데 이어 6월부터 글로벌 1,300여 개 판매망을 통해 본격적인 판매가 이뤄질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