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는 오는 16일 광저우에서 개막하는 중국 최대 모터스포츠대회인 CTCC(China Touring Car Championship)에 공식 타이어업체로 참가한다고 15일 밝혔다.

금호에 따르면 지난 2013년부터 3년간 CTCC 공식 타이어업체로 선정된 금호타이어는 지난 4월 상하이모터쇼에서 열린 후원협약식을 통해 오는 2018년까지 대회 전 차에 제품을 독점 공급하기로 했다. CTCC는 2,000cc N/A(자연흡기식), 1,600cc N/A, 1,600cc T(터보) 등 3개 클래스 경기를 치른다. 현대·기아자동차, 토요타, 혼다, 포드, 폭스바겐 등 주요 글로벌 완성차업체들이 대거 참가한다.
 
 한편, CTCC는  광저우 개막전을 시작으로 올해 총 8전을 개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