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가 여성 운전자 교육의 '드라이빙 클래스-레이디 스킬업'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13일 현대차에 따르면 이번 행사는 운전 중 상황별 대처 능력과 자동차에 대한 이해를 높이기 위한 생활 밀착형 체험이다. 2012년부터 진행했던 여성 안전 교육 프로그램을 개선한 것으로 실생활에 초점을 맞춘 게 특징이다. 실제로 전문 드라이버와 함께 마트 진·출입 및 주행, 주차 교육, 사고 발생 시 대처 교육법 등에 대한 이론 및 실습 교육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여기에 여성 운전자들의 관심이 많은 뷰티 클래스도 마련해 관심도를 높이겠다는 복안이다.

 

 현대차는 이번 행사를 올해 3차에 걸쳐 서울, 대전, 부산 등지에서 연다. 총 180여명 여성 운전자를 대상으로 펼치며 첫 행사는 29일 서울 성수동에 위치한 대형 마트 주차장에서 60여명의 여성 운전자들과 함께할 예정이다.

 

 참가 희망자는 13일부터 21일까지 현대차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추첨을 통해 최종 선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