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7마력의 강력한 성능을 자랑하는 'BMW 구급차'가 화제가 되고 있다고
 지난 주 오토카닷컴 등 해외 자동차 전문매체들이 보도 했다고 합니다



언론 보도에 따르면, 초강력 구급차는 독일 자동차 제조업체 BMW가 개발한 것으로,
지난 15일 독일 풀다에서 개막된 국제 구급자동차 전시회를 통해 공개되었다고 하네요



BMW의 최고급 SUV 'BMW X6'를 개조한 이 구급차에는 4.4리터 트윈 터보 V8엔진이 장착되어
있으며, LED 조명 등 의료진 및 구급대원이 사용할 수 있는 각종 첨단 장비를 장착할 수 있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라고 합니다.

언론들은 의료진 및 구급대원이 이 자동차를 사용하면, 촌각을 다투는 사고 현장에
그 어떤 구급차보다 먼저 도착할 수 있을 것이라고 하네요. 






고가라는 점이 부담스럽겠지만 정말 멋지고 빠른 구급차가 되겠네요.
서울처럼 꽉 막힌 도시에선 속력을 내고 싶어도 잘 못내겠지만 말이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