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지진피해 차량 특별 정비서비스 실시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지진으로 차량 피해를 입은 고객을 대상으로 오는 30일(목)까지 ‘지진피해 차량 특별 정비서비스’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쌍용차는 포항 지역에 지진피해 차량 서비스 전담을 위한 합동서비스팀을 꾸리고 전담 작업장을 운영한다. 지진 피해 차량에 대해 총 수리비(공임+부품)의 30%를 할인하고 긴급 출동 및 피해차량 무상점검서비스 등을 펼칠 계획이다. 

쌍용자동차는 고객의 안전한 차량 운행을 위해 계절별 차량 특성을 고려한 사전점검 서비스 및 재난/재해지역 무상점검 서비스, 도서지역 무상점검 서비스 등 고객 중심의 차량점검 서비스인 ‘리멤버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실시해 오고 있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쌍용자동차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고객센터로 문의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