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원장 이정복)이 몸에 좋은 생강의 효과를 집에서도 극대화해 섭취할 수 있는 방법을 공개했다.

연구원은 12일 감기예방치료와 면역증강 효과가 있는 생강의 유용성분인 진저롤을 가정에서 효율적으로 추출하는 방법을 담은 ‘가정에서 효율적으로 생강 달이는 방법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연구원에 따르면 햇생강의 경우 생강을 깨끗이 세척하여 3~5mm로 두께로 자른 절편을 물 2리터와 함께 가스레인지 중불에서 30분간 달이면 생강액 1잔(100ml)에 324mg의 진저롤이 추출된다고 설명했다. 생강은 찬물부터 넣고 물이 끓기 시작하면 중불로 줄여 30분 정도 달이면 된다. 중불로 1시간 이상 달이면 진저롤 성분이 감소한다.

한 번 달인 생강 절편에 2리터의 물로 재탕할 경우, 478mg로 초벌보다 더 많은 진저롤이 함유되고, 세 번째 달인(삼탕) 액도 진저롤 245mg을 함유해 건강증진 효과가 있다. 전자약탕기는 4시간 정도 달이면 진저롤이 400mg 농도로 용출되어 나오고, 전자압력솥의 경우 1시간 달이면 312mg을 함유한다.

생강이 지닌 매콤한 맛의 주성분인 진저롤은 항산화성분이 풍부하며, 항염증, 항암작용이 있지만 열을 지나치게 가하면 다른 성분으로 변형되거나 파괴되는 단점이 있다.

진저롤 성분은 냉동에서 변화되지 않고 잘 유지되므로 세척하여 냉동실에 두고 보관하면서 사용하여도 좋으며, 묵은 생강의 경우는 햇생강보다 10~30분씩 더 달이면 같은 효과가 있다.

연구원은 추출방법을 도 홈페이지(gg.go.kr)와 도 공식 블로그 ‘달콤한 나의도시’(ggholic.tistory.com/4496)에 게시해 누구나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