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age001.jpg

BMW코리아가 8일 엔트리급 소형 해치백 모델인 뉴1시리즈 2세대 부분변경 모델을 국내에 공식 출시했다.

 

 뉴1시리즈는 완전변경 수준의 외관 변경과 함께 신형 4기통 2.0L 디젤엔진을 장착했다. BMW는 생애 첫 차로 수입차를 선택하는 국내 '2030' 젊은 고객들을 타깃으로 삼을 계획이다.

 

 BMW코리아는 8일 서울 삼성동 코오롱모터스 전시장에서 뉴1시리즈 출시 및 시승행사를 개최했다. 뉴1시리즈의 전면부는 새롭게 디자인된 키드니 그릴과 고광택 블랙 컬러로 BMW의 디자인 정체성을 표현했다. 주간주행등과 전조등, 방향지시 등에 모두 LED가 기본으로 적용됐다.

 

 후면 범퍼 하단부엔 블랙 크롬 컬러의 테일파이프로 스포티함을 살렸다. 측면은 긴 보닛과 휠베이스 등 BMW 특유의 전형적인 차체 비율이 적용됐다.

 

 각종 고급사양도 탑재됐다. 5시리즈에 탑재됐던 LED 헤드라이트와 전후방 주차센서, 후방카메라, 전동식 글라프 선루프, 17인치 휠 등 고급 옵션을 적용했다.

 

 안전성 측면에선 유로 NCAP 충돌 테스트에서 최고 점수인 별 5개 등급을 획득했다. 타이어의 압력상태를 보여주는 타이어 압력표시기도 탑재했다.

 

 주행 성능도 끌어올렸다. 최신 BMW 이피션트 다이내믹스 기술과 트윈파워 터보 기술이 적용된 4기통 신형 디젤 엔진은 최고출력 150마력, 최대토크 32.7kg.m의 성능을 발휘한다. 제로백은 8.1초다. 복합연비는 17.4km/L,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111g/km.

 

 새로운 8단 스텝트로닉 변속기는 단수가 많아 기어 변경시 엔진회전수 상승이 적다. 뉴118d 스포츠라인의 가격은 3890만원이다. 17인치 경합금 휠과 BMW 커넥티드 드라이브가 포함된 뉴118d 스포츠 런치 패키지는 3950만원(이상 부가세 포함)이다.
 

image002.jpg

 

image002.png

 

image003.jpg

 

image004.jpg

 

image005.jpg

 

image006.jpg

 

image007.jpg

 

image008.jpg

 

image009.jpg

 

image010.jpg

 

image011.jpg